Main

부산공동어시장 공영화 전면 재검토

이언주 부산시장 후보 “부산공동어시장 공영화 전면 재검토할 것”

내년 4월 치러지는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나선 국민의힘 이언주 예비후보가 현재 부산시 주도로 추진 중인 부산공동어시장 공영화 방안을 전면 재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27일 오전 5시 부산 서구 부산공동어시장을 찾아 현안을 들었다.

이 자리에서 부산공동어시장 박극제 대표는 “어시장 현대화 사업이 10년째 지지부진한데 조속히 실현됐으면 한다”며 “오거돈 시장 재임 시절 현대화 사업을 추진하면서 부산시가 5개 수협 조합의 지분을 시 출자 자금으로 인수키로 했으나 이와 관련한 타협이 되지 않는 것이 사업 지연의 큰 원인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Related Posts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