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익링크 행동하자자유시민

하재헌 중사의 전상처리& 답변~~

지난번 목함지뢰 사건으로 주 다리를 잃은 하재헌 중사의 공상처리에 항의 서한을 보냈었죠~~

그 답변을 받았습니다~~

전상처리 되었습니다~~

우리의 작은 실천이 대한민국을 바꿉니다~~

—————————————————————————————————————

‘북한 목함지뢰’ 영웅 하재헌 중사 ‘전상’ 판정

기존 ‘공상 판정’ 뒤집어…보훈처장 “상처 입은 하 중사에 깊은 위로”

국가보훈처가 2015년 북한의 목함지뢰 도발에 두 다리를 잃었는데도 ‘공상’ 판정을 받았던 하재헌 예비역 중사에 대한 재심의 결과 ‘전상’ 판정을 내렸다.

박삼득 보훈처장은 2일 용산 서울지방보훈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보훈심사위원회 재심의 결과를 직접 발표했다.

하재헌 중사는 2015년 8월 4일 서부전선 DMZ 수색작전에 투입됐다가 북한군이 수색로 통문 인근에 매설한 목함지뢰가 터지면서 양쪽 다리를 잃었다.

하재헌 중사가 지난 1월 전역할 당시 육군은 ‘적이 설치한 위험물에 의해 상이를 입거나 적이 설치한 위험물 제거 작업 중 상이를 입은 사람’을 전상자로 규정한다는 내부 규정에 따라 전상(戰傷)판정을 내린 바 있다.

그러나 보훈심사위는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하재헌 중사의 부상을 ‘전상’으로 인정해줄 수 있는 명확한 조항이 없다는 이유로 공상 판정을 내렸다.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상세기사 클릭

Related Posts

댓글 남기기